정상인과 암환우의 차이
link  관리자   2022-09-14

사람의 인체는 약 70조 개의 세포로 구성되어 있다. 매일 입과 코로 섭취하는 먹거리, 물, 공기로 하루에 약 300-500억 개의 새로운 세포가 생성되는데 상상을 초월할 정도의 질서와 조화, 순서에 의해 이뤄지게 된다.

입과 코로 들어온 먹거리, 공기 물이 세포로 만들어지기까지 매우 다양하고 복잡한 단계의 절차를 거치면서 진행된다. 그런데 이렇게 복잡한 세포 생성과정 중에서 다양한 원인으로 이상세포가 하루에 수십 개부터 수만 개가 형성될 수 있다.

이는 건강한 정상인의 몸에도 암을 발생시킬 수 있는 이상세포가 매일 자연스럽게 생성된다는 뜻이다. 그런데 NK(Natiral Killer cell), T임파구, 백혈구와 같은 면역세포들의 면역력이 정상적이라면 매일 생성되는 이상세포를 제거할 수 있지만 어떤 이유로 면역력이 저하돼 있다면 이상세포는 서서히 증식하기 시작하면서 암세포가 된다.

건강한 정상인의 몸에도 매일 암세포가 형성되는 것은 자연스러운 현상이며 오늘이나 내일 그리고 평생 암세포가 생긴다고 해도 면역세포가 제거해 주면 평생을 건강하게 살 수 있다.

정상인과 암환우의 차이는 종이 한 장 차이로 암환우들이 엄청나게 많은 잘못을 해서 암이 발생한 것이 아니라 면역체계 관리를 제대로 하지 못한 것뿐이다.

면역력의 정도에 따라 이상세포는 5-30년 동안 장기적으로 서서히 증가하면서 암세포가 되는 과정을 거친다. 어느 정도 크기가 커졌을 때야 비로소 CT, X-ray, MRI 등과 같은 현대의학 검진장비로 검출되면 암환우로 판명되고, 표준치료(수술, 항암, 방사선 치료)가 시작된다.

물론 전립선암과 같이 조기 검진하는 방법이 있으나, 대부분의 고형암들은 CT, X-ray, MRI 등과 같은 최신 첨단 검진장비에서 발견된다.





태초 먹거리
이 계호



암으로 고통받고 계시나요?
인산의학으로 암을 치료합니다
친절한 상담이 기다리고 있습니다
전화주세요
02-776-8294.















연관 키워드
연근전, 암환자, 차가버섯, 수면부족, 직장암, 벼락, 위암, 수면시간, 자연치유, 발암물질, 새싹비빔밥, 갑상선암, 암에좋은머위, 치유, 석창포, 잡채, 카라멜색소, 불면증, 파킨슨병, 첨가물
Made By 호가계부